left_ad02.gif






> 팝 > 블랙뮤직(R&B/힙합)

[중고] Destiny's Child / Love Songs


가격(20+10%할인) | 7,040원
정가 | 8,800
제조국 | Korea
제작사 | Columbia
상품코드 | 184192
매체 | CD
수량 |
updown
SNS홍보 | twitter로 보내기 facebook로 보내기     








1. Cater 2 U
2. Killing Time
3. Second Nature
4. Heaven
5. Now That She's Gone
6. Brown Eyes
7. If
8. Emotion
9. If You Leave (featuring Next)
10. T-shirt
11. Temptation
12. Say My Name (timbaland Remix)
13. Love
14. Nuclear (*brand New Recording)


데스티니스 차일드의 첫번째 발라드 베스트 앨범

주로 댄스 플로어를 달구는 팝 넘버나 R&B 트랙들로 그녀들을 기억해왔던 이들은 이번 앨범에 수록된 정통파 소울 발라드, 그리고 현대적인 러브송을 통해 이들에 대한 다른 인식을 갖게 될 것이다. 부클릿에는 빌보드 매거진 에디터인 가일 미첼 (Gail Mitchell)의 라이너 노트와 각 트랙들의 차트 성적 같은 것을 표기하고 있다.

무엇보다 본 앨범은 무려 8년만의 신곡을 담아냈다는 데에 의미가 있다. 냅튠즈 (The Neptunes)의 퍼렐 윌리암스 (Pharrell Williams)가 프로듀스한 신곡 [Nuclear]는 90년대와 2천년대 초의 무드를 고스란히 지니고 있었고 어떤 관능미를 고스란히 유지시켜내면서 업 템포임에도 이들의 마지막 앨범처럼 요란하지 않은 수법으로 고급스럽게 매듭지어냈다. 21세기 이후의 R&B를 논할 때 빠뜨릴 수 없는 슈퍼 그룹임 재확인시켜내는 베스트 앨범이다. 과거의 업적을 칭송하고는 있지만 이 그룹을 과거형으로 말하는 것은 여전히 좀 낯설다. 데스티니스 차일드 이후 여성 R&B 그룹이 비교적 뜸했던 이유도 있겠지만 그녀들의 잔향을 아직도 다양한 지점에서 확인할 수 있기 때문이기도 했다. 과거 궤적들, 그리고 향후를 예상케 하는 신곡을 통해 여전히 우리 곁에 존재하는 듯 감지되는 데스티니스 차일드의 모습을 비로소 선명히 새길 수 있는, '러브송' 모음집 그 이상의 귀중한 레코드이다.



배송료
3만원 미만 구매시: \2,500원
3만원 이상 구매시: 무료배송

단, 도서산간지방의 경우 추가배송료가 추가 될 수 있습니다.

배송 안내
산간벽지나 도서지방은 별도의 추가금액을 지불하셔야 하는 경우가 있습니다.
고객님께서 주문하신 상품은 입금 확인후 배송해 드립니다.
다만, 상품종류에 따라서 상품의 배송이 다소 지연될 수 있습니다.

결제방법
무통장입금, 신용카드
※ 무통장입금 시, 입금기한은 '만 4일(토,일,공휴일제외)'입니다. 기한초과시 주문은 자동취소됩니다.

LP : 자켓 및 디스크 상태표기
★★★ - 일반적인 중고음반 상태
★★★☆ - 중고음반이나 상태가 양호한 상태
★★★★ - 거의 새음반과 같은 상태
★★★★☆ - 포장만 개봉된 상태
★★★★★ - 미개봉 새음반 상태